국경박물관 2019 알렌

클라이언트
Archäologisches Landesmuseum Baden-Württemberg
면적
1,500 sqm
태그
문화
토픽
고고학, 역사
형식
박물관

로마 역사의 자취 : 알렌에 위치한 국경 박물관이 전시 디자인과 컨셉을 새롭게 단장한다. 두개층으로 이루어진 이 박물관에서 방문객들은 두개의 각기 다른 세계로 뛰어들어 고대의 삶을 체험하고 마지막에는 인터렉티브 리서치 스테이션을 이용하여 그들 스스로 고고학자와 국경 과학자가 되는 경험을 한다. 그 국경은 현재까지Baden-Württemberg에서 약 164km의 길이로 나타나며 이는 과거 로마민족과 게르만족을 나누는 경계벽으로 사용되었다. 이 전시는 양쪽 모두의 문화를 다루고 있다.

전시디자인, 시노그라피, 전시 그래픽, 미디어 소프트웨어
ATELIER BRÜCKNER
조명 계획 협업
LDE Belzner Holmes
미디어 계획 협업
medienprojekt p2
미디어 프로덕션
2av
일러스트레이션
Burkard Pfeifroth
건축/레노베이션
Egger+Kolb Architekten
사진
Marcus Sies
닫기